서울종로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백수 조회 2회 작성일 2022-07-04 18:10:06 댓글 0

본문

서울 종로 20층짜리 건물 5분간 '흔들'...1천여 명 긴급 대피 / YTN

[앵커]
서울 종로구에 있는 20층짜리 건물이 흔들렸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 당국이 전원 대피령을 내렸습니다.

입주자 천여 명이 급히 건물을 빠져나온 상태라 하는데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강민경 기자!

[기자]
네, 서울 종로구 르메이에르 건물 앞입니다.

[앵커]
강 기자 뒤로 통제선이 쳐있는 게 보이는데요.

현장 상황 좀 어떤가요?

[기자]
지금 제가 있는 이곳은 서울 종로구 중심가에 있는 '르메이에르' 라는 건물입니다.

오늘 오전 10시 반쯤 여기서 건물이 흔들린다는 신고가 잇따라 접수돼 소방 당국이 급히 대피령을 내린 상탭니다.

지금 보시면 입주민들이 급히 대피하느라 미처 가게의 불도 못 끄고 나온 걸 알 수 있고요.

안에는 안전모를 쓴 소방관들과 경찰들이 1층에서 일단 상황을 파악하는 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이 건물은 지난 2007년에 만들어진 업무 상업 복합 건물입니다.

상가와 거주지가 같이 있고 지상 20층, 지하 7층이라 규모가 꽤 큽니다.

800여 개 업체와 오피스텔이 입주한 상태인데요.

오늘 오전 5분간 건물이 흔들렸다는 신고가 들어온 뒤 소방 당국은 긴급 대피령을 내렸습니다.

일단 이곳 입주민 천여 명이 자력으로 대피했고요.

16층에서 여성 한 명이 구조됐는데, 전원이 대피를 마친 건지는 추가로 확인해봐야 합니다.

다행히 빠른 대피가 이루어졌고 외관상 건물 파손도 아직까진 없어서 다친 사람은 없습니다.

소방 당국은 이곳에 50여 명 규모의 인원을 투입해 대피 작업을 지휘하고 있는데요.

전원 대피 후에는 건물 안전진단 작업을 통해 정확한 흔들림 원인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소방 당국과 건물 관계자는 1차적으로 옥상에 설치된 냉각탑의 쿨링팬이 파손되면서 건물 흔들림이 발생한 거 같다고 추정하는데요.

다만 정확한 원인은 정밀조사를 거친 뒤에 확인할 수 있을 거 같습니다.

곧 언론 브리핑을 한다고 하니 추가 상황이 나오는대로 전해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종로구 르메이에르 건물 앞에서 YTN 강민경입니다.




YTN 강민경 (kmk021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207011257280458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경화 : 아무일 없기를 소방관분들 조심하세요
무신일이고 : 진짜 무서운건 무너지는건 순식간이라는거.. 안에 들어가시는 소방당국분들은 목숨 내놓고 들어가시는거.. 제발 별일 아님 좋겠네요
UBAY : 이 건물은 종로타운입니다.
르 메이에르라는 건설사가 2013년도에 시공한 건물인데
대표인 회장이 분양사기하다 검찰고발 당해서 분양대금 횡령으로 징역 13년,
사기혐의로 1년 6개월의 실형을 받은 바 있습니다.
건설자금 부족에 시달렸다는 정황이 뚜렷한 것이라
부실시공이 처음부터 의심되던 건물입니다.
이제 준공한지 10년도 안 되었는데 건물이 흔들린다는 건
지반다지기와 배수공사를 부실하게 하고 철골구조물을 규격보다 날림으로 시공했을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냉각기 팬이 이상해서 흔들렸다는 설명은 믿을 수 없는 설명입니다.
안전을 위해서 종로2가 YMCA~탐골공원으로 이어지는 사거리 근처는 안 가는 게 상책입니다.
우아한 아빠 : 어느나라나 소방관분들이 진짜 고생많으시네요.당신들이야말로 진정한 영웅들입니다♡
Robert pattinson : 진짜 소방관들 경찰분들 고생많으십니다

종로 한복판 건물이 '흔들'‥천여 명 한낮의 대피 소동 (2022.07.01/뉴스데스크/MBC)

오늘 서울 종로 한복판의 20층 건물에서 천 여 명의 입주자들이 네 시간 가량 건물을 비우고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 졌습니다.
신고자들은 하나같이 건물이 흔들렸다고 말했는데, 알고 보니 옥상 냉각탑 내부의 회전 날개가 부러진 탓이었습니다.

https://imnews.imbc.com/replay/2022/nwdesk/article/6384208_35744.html


#종로 #냉각탑 #르메이에르
안기오 : 계절 거치고 세월 먹으면 .. 모든 건축물들이 위험하지요. 특히 작은 틈으로 들어가는 물은 겨울에 얼어 팽창되고, 봄에 녹아 물을 더 머금을 수 있게 되고 .. 그러다가 점점 틈을 키우다 철근과 콘크리트르를 부식시키며 ..
물론 10,20년 흘러서 그렇게 되면 엉망으로 지은 것이니 ... 비싸게 주고 지어놓은 건물인데 100년은 버터야지요.
RaeBelBmuR : 날개가 부러져서 건물이 흔들린건지...건물이 흔들려서 날개가 부러진건지
뭔가 애매하네
리플렉션 : 나쁜 날개네.. 하필이면 찜통더위에 부러지냐고
설비관리자님들 고생이 많으셨습니다.
Hyunwoo Kim : 냉각팬의 토크가 균형이 안잡힌채로 쌓이면서 공진현상과 비슷한 현상이 생긴것 같습니다. (그네를 같은 주기로 밀면 더 높이 올라가는것과 같은 원리)

아무리 작은것이어도 주기적으로 같은 힘을 받으면 철교도 무너뜨릴수있는 힘이 생기므로, 건물 설계에는 공진현상을 특히 조심해서 설계합니다.
Conor McGregor : 대참사 일어나기전에 빨리 조사하고 해결하길
늦지 않았다 제발.. 정신들 차려

"빌딩이 흔들려요"…1천명 종로로 뛰어나온 공포의 4시간 / 연합뉴스 (Yonhapnews)

"빌딩이 흔들려요"…1천명 종로로 뛰어나온 공포의 4시간
(서울=연합뉴스) 서울 종로에 있는 20층짜리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빌딩에서 1일 대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오전 10시 25분께 건물의 9∼12층이 5분 이상 흔들린다는 신고가 접수되면서입니다.
진동을 느낀 50여 명이 먼저 밖으로 나왔고, 오전 10시 39분께 건물 안내방송이 나오면서 나머지 입주민도 대피했습니다. 소방서 추산 1천 명 정도입니다.
종로소방서가 이어 건물 주변에 안전 통제선을 설치해 출입을 차단했습니다.
도시가스공사가 출동해 건물 전체의 가스도 잠갔습니다.
소방차 11대가 건물을 에워쌌습니다.
종로구가 전문가들과 함께 건물안전진단에 나섰더니 옥상에서 이상한 점이 발견됐습니다. 옥상에 있는 냉각 타워 구조물이 부서졌다는 것입니다.
정병익 종로구 도시관리국장은 "옥상에 설치된 냉각 타워 9기 중 1기의 날개(팬)가 부러진 시기와 진동이 있었던 시기가 어느 정도 일치했다"며 "추가로 현장 확인한 결과 위험 징후는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고 말했습니다.
냉각 타워 1기당 날개 4개가 달려있는데, 날개 1개가 파손돼 균형을 잃은 거대한 냉방기기가 계속 작동하면서 건물에 진동을 줬다는 설명입니다.
건물 통제는 오후 2시 12분께 해제됐습니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입주자들은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2007년 준공된 이 빌딩은 20층 규모의 주상 복합 건물로, 상가 354세대와 오피스텔 529세대가 입주해 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한성은
영상: 김정용 촬영·연합뉴스TV·트위터 @samsamiekk·독자 제공


#연합뉴스 #종로 #르메이에르

◆ 연합뉴스 유튜브 : https://www.youtube.com/yonhap
◆ 연합뉴스 홈페이지→ http://www.yna.co.kr/
◆ 연합뉴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yonhap/
◆ 연합뉴스 인스타 : https://goo.gl/UbqiQb

◆ 연합뉴스 비디오메타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TMCrbtHU0M0SR6TuBrL4Pw
알찬날들 : 이 건물 지하3층에 에어로빅장이 있네요
동시에 많은 사람들이 같은 동작으로 운동을 하면 이 때 발생한 진동이 건물에 영향을 주어 공진현상이 발생한 사례가 몇 차례 있었습니다
짱순이 : 만약에 지진나면 얼마나 대처능력이 뛰어날러는지 많이 걱정되고요...지금본 빌딩이 문제선상에 오를가 걱정이됩니다.....절대로 잊어서는 안되는것은 안전불감이 모든 것을 불러올수 있다라는것을 명심하였으면 합니다..."
김준영 : 과학적인 근거는 저울추의 원리 같어요 빌딩 옥상에서 무게중심이 순간적인 충격은 받은거 같아요 물론 저는 과학자는 아니라서 가설 입니다 과거 빌딩 위층 헬스 업소 에서 전체운동하는분들이 쾅쾅거리며 운동 하니까 진동 느낀다는 기사 본적 있어요 그리고 고층빌딩은 오히려 흔들리게 건축 됩니다 탄성이있어야 오히려 안전 하답니다 그걸 입주자들은 못느끼는데 이번에 옥상에서 냉각팬이 짧은 시간에 큰 충격을 주니까 흔들린거 같아요
dada da : 정말 일촉즉발의 상황이었던 것 같습니다. 더 큰 사고가 일어나지 않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는 이러한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주의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임길택 : 건물 임대 줄때에는 에어로빅, 노래방등 음악과 뛰는등의 업종을 확인하고,
임대를 줘야 됩니다.
미세한 진동일지는 몰라도 게속해서 진동을 가하면 건물이 흔들리고 오래되면 금이가고 무너 집니다,
타일이 떨어진다거나, 유리가 이유없이 금이 간다거나 하면 전조 증상이니, 즉시 안전 진단하고,
심하다고 판단되면 즉시 대피해야 됩니다.
그리고 쿨링 fan 날개와 여관 있다고요?
그렇다고 건물이 흔들린 다고요?
헐이네요 헐!

... 

#서울종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0,262건 7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tutum.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